(보도) The Cambodia Daily 2017-9-4 (번역) 크메르의 세계 / [긴급공지] '캄보디아 데일리'가 24년 만에 문을 닫습니다


'크메르의 세계'는 타협하지 않는 캄보디아의 영자 언론 문화야말로, 오랜 역사를 지닌 언어이자 고대문명의 살아있는 박물관인 크메르어, 그리고 선명한 투쟁전선을 지닌 야당 및 시민사회와 더불어 "캄보디아의 3대 보물"로 평가해왔다. 이제 야권/시민사회 탄압 및 <캄보디아 데일리>의 폐간을 기점으로 또 다시 "캄보디아의 암흑기"가 시작되려 하고 있다. [크세]

opinion  |region

울노님
| 크메르세계
 

[칼럼 | 루트아시아] 2017년 태국은 어디로 가고 있는가? Where is Thailand going?


2017년 초 45일을 머물렀던 숙소는 방콕의 최고 중심가인 시암스퀘어 부근 태국국립경기장 건너편이다. 지금은 허름하고 작은 국립경기장이지만 1970년 우리나라가 돈이 없어 유치했던 아시안게임을 반납했을 때 태국이 구세주처럼 나서 경기를 대신 치룬 곳이다.

opinion  |region

박번순 | 고려대학교 경제학과
| RootAsia
 

[현장 | 박번순 교수의 태국 통신①] 태국의 화인(華人)들…2017년 춘절 풍경


태국 화교의 중심은 아무래도 19세기 이후에 들어온 사람들입니다. 특히 중국의 조주는 태국 화교의 주심 고향인데 예컨대 방콕의 경우 중국계 화인의 고향은 70% 이상은 조주일 것입니다. 조주는 광동성의 동쪽에 자리잡고 있는데 조주어라는 자기들의 방언을 씁니다. 조주가 복건성과 가까운데 그래서 조주어는 광동어보다는 복건의 남쪽지방-민남이라고 합니다.

culture  |region

박번순 | 고려대학교 경제학과
| Rootasia
 

[철도특집] 동남아시아 철도노선을 지하철 지도로 그려보자(번외편①)


이 블로거는 이 그림을 그린 이유가 중국이나 유럽 여행 경험과 동남아시아 여행 경험이 너무나 대조적이었기 때문이었다고 밝히고 있다. 라오스의 루앙프라방에 방문할 때, “지옥”과도 같은 버스에 시달렸다는 것이다. 아마도 인도차이나 반도에 이 지도와 같은 방대한 노선망이 완성되는 날에는 그런 경험도 한 때의 추억거리에 지나지 않게 될지 모르겠다.

opinion  |region

전현우 | 철도연구가
| 루트아시아
 

[태국] 2015년 에라완 사원 폭탄 테러, 배후세력은 누구일까?


2015년 8월 17일 방콕 도심에 있는 에라완 사원에서 폭탄이 터져 20여명이 사망하고 100여명이 다쳤다. 이번 테러의 배후에 대한 설들이 무성하다. 반정부 레드셔츠설, 군사정권 자작극설,차기 왕권 관련설, 남부 이슬람 반군설, 위구르족 강제 송환에 대한 보복성 테러설(국제테러조직설), 외국인 고용설 등이 그 것이다. 이 들 몇 가지 설들을 추정해 본다.

opinion  |region

김 홍 구 | 부산외국어대학교 태국어과 교수
|
 

[ 현장 ] 네팔 지진은 우리에게 무엇을 남겼나?


500년이 넘는 사원이 속절없이 무너지고 그 일대의 구시가 상당수가 무너졌을 때 가장 멀쩡했던 곳은 꾸마리 가르, 꾸마리들의 집이었다. 탈레주 여신의 화신으로 초경 전의 여아들을 꾸마리라는 살아 있는 신으로 모시는 풍습에 대해 많은 논란들이 있다.

society  |region

성 상 원 | 국제문제 전문 라이터 1)
|